성약장로교회

sub_main_img_02.png

제 10 조: 예수 그리스도의 신성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가

그의 신성을 따라서

           만들어지거나 창조되지 않으시고,

           만일 그렇다면 피조물이겠으나,

           영원전부터 태어나신

하나님의 독생자이신 것을 믿는다.

 

예수 그리스도는 성부와 동일하게 영원하신

동일한 본질로서

성부의 정확한 형상으로

“하나님의 영광의 반영”이며13

모든 면에서 성부와 동일하시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그가 우리의 인성을 취하신 순간부터 뿐아니라

영원전부터

하나님의 아들이신 것은,

           아래의 성경의 가르침을 종합해서 볼 때에,

하나님께서 세상을 창조하셨다고 한 모세로부터14

만물이 하나님이신 말씀으로 창조되었다고 한 요한,15

하나님께서 그의 아들을 통하여 세상을 만드셨다고 한 사도,16

그리고 하나님께서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만물을 창조하셨다는 사도의 가르침을 따라서17 마땅히 그러하다.

          

이로부터 우리는

하나님, 말씀, 아들,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라 불리우는 분이

만물의 창조 이전에 계셨다는 결론에 이르른다.

그러므로 선지자 미가는 그리스도의 근원이 “상고에, 영원에 있느니라”고 말하였다.18

그리고 사도는 아들에게 있어서 “시작한 날도 없고 생명의 끝도 없다”고 하였다.19

 

예수 그리스도는 홀로 참되시고 영원하신

전능하신 하나님으로

우리가 찾으며, 경배하고, 섬기는 하나님이시다.

 

13 골로새서 1:15, 히브리서 1:3

14 창세기 1:1

15 요한복음 1:3

16 히브리서 1:2

17 골로새서 1:16

18 미가서 5:2

19 히브리서 7:3

 

제 11 조: 성령의 신성

우리는 또한 성령께서 영원전부터 성부와 성자에게서 나오신 것을,

만들어지거나 창조되지 아니하시고,

독생하지 아니하시며,

오직 성부와 성자로부터 나오셨음을

믿고 고백한다.

 

순위로 볼 때에

성령은 삼위의 세번째 위이시다.

성경이 우리에게 가르치는 바와 같이,

성령께서는 신성 본질에 있어서

           위엄과 영광에 있어서

           성부와 성자와 동일하시며

참되고 영원하신 하나님이시다.

 

제 12 조: 만물의 창조

우리는 성부 하나님께서

자신이 옳다고 작정하신 시간에

하늘과 땅과 그 안의 모든 피조물들을

무로부터

말씀을 통하여, 즉 아들을 통하여 창조하셨음을 믿는다.

 

하나님께서는 모든 피조물에

존재와 종류, 그리고 형태를 부여하셨으며

그들의 다양한 기능으로 창조주를 섬기도록 하셨다.

 

현재까지도

하나님께서는 자신의 영원한 섭리와

무한한 능력으로

그 모든 것을 보전하시고 다스리신다.

그렇게 하심으로 인류를 다스리시고

인류로 하여금 하나님을 경배하도록 하신다.

 

하나님께서는 또한 천사들을 선하게 지으셔서

그들로 자신의 사자가 되어

택한 백성들을 돌보게 하셨다.

 

           천사들중 일부는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부여하신 영광으로부터

영원한 처벌로 타락하였으며,

일부는 하나님의 은혜를 따라서

그들 원래의 영광스러운 모습에 남아있다.

마귀와 악한 영들은 매우 타락하여

하나님과 모든 선한 것의 원수가 되었다.

그들은 도둑처럼

그들의 모든 힘을 다 하여

그들의 거짓으로

교회와 교회에 속한 성도들을

파괴하고 망가뜨리려고 벼르고 있다.

 

           그들은 자신들의 악함으로 인하여

           영원한 멸망으로 이미 저주를 받았으며

           매일의 고통을 더해가고 있다.

 

그러므로 우리는

영혼과 천사의 존재를 부인하는 사두개인들의 실수를 경계하며,

마귀들이 타락한 존재가 아니라

악한 본성을 가지고 스스로 만들어졌다고 믿는 마니교의 거짓을 경계한다.

제목
  • 12월 벨직 (벨기에) 신앙고백 (10조~12조)

    제 10 조: 예수 그리스도의 신성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가 그의 신성을 따라서            만들어지거나 창조되지 않으시고,            만일 그렇다면 피조물이겠으나,            영원전부터 태어나신 하나님의 독생자이신 것을 믿는다.   예수 그리스도는 성부와 동일하게 영원하신 동일한 본질로서 성부의 정확한 형상으로 “하나님의 영광의 반영”이며13 모든 면에서 성부와 동일하시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그가 우리의 인성을 취하신 순간부터 뿐아니라 영원전부터 하나님의 아들이신 것은,            아래의 성경의 가르침을 종합해서 볼 때에, 하나님께서 세상을 창조하셨다고 한 모세로부터14 만물이 하나님이신 말씀으로 창조되었다고 한 요한,15 하나님께서 그의 아들을 통하여 세상을 만드셨다고 한 사도,16 그리고 하나님께서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만물을 창조하셨다는 사도의 가르침을 따라서17 마땅히 그러하다.            이로부터 우리는 ...

  • 11월 벨직 (벨기에) 신앙고백 (6조~9조)

    제 6 조: 정경과 외경의 차이 우리는 성경과 외경을 구별한다.            외경은 다음과 같다: 제 3, 제 4 에스드라서;            토빗트, 유딧, 지혜서, 예수 시락, 바룩; 에스더 속편; 세 청년의 노래; 수산나; 벨과 용; 므낫세의 기도; 마카비서 상하.   교회는 이들 외경이 정경과 일치하는 한도 안에서 당연히 그들을 읽고 교훈을 얻을 수 있다. 그러나 외경은 그것의 증거로 신앙이나 기독교 종교의 어떠한 부분도 확증할만한 어떠한 능력과 가치도 가지지 아니한다. 더 나아가 외경은 성경의 권위를 저해하지 못한다.   제 7 조: 성경의 충분성 우리는 성경이 하나님의 뜻을 완전하게 담고 있으며, 구원받기 위하여 사람이 믿어야 할 것들을 거기서 충분히 가르치고 있다고 믿는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삶의 전체 방식이 성경 안에 충분하게 기록되어 있기 때문에            바울이 말씀했듯이,2            사도나 또는 하늘로서 온 천...

  • 10월 벨직 (벨기에) 신앙고백 (1조~7조)

    벨직신앙고백   제 1 조   유일하신 하나님에 관하여 : 우리는 하나님으로 불리는 유일하시며 단일 본질의 영적 존재를 마음으로 믿고 입으로 고백한다. 그는 영원하시며 다 알 수 없으며 보이지 않으며 불변하시고 무한하 시고 전능하시고 완전히 지혜로우시며 정의로우시며 선하시며 모든 선이 넘쳐흐르는 원천이다.   제 2 조   하나님의 인식에 관하여 : 우리는 하나님을 두 방법으로 안다. 첫째는 우주의 창조와 유지와 통치를 통한 것인데, 이 우주는 우리 눈앞에 있는 가장 훌륭한 책과 같고 그 안에는 크고 작은 많은 피조물들이 글자와 같아서 그것들을 통하여 사도 바울이 말한 대로(롬 1:20) 하나님의 영원한 능력과 신성과 같이 하나님에 관한 보이지 않는 것들을 우리가 명상하도록 인도한다. 이 모든 것이 사람들에 게 확신을 주기에 충분하여 사람들이 변명할 수 없게 된다. 둘째는, 하나님은 그의 거룩한 말씀으로 더 분명하고 충분히 우리에게 ...

  • 9월 외울 말씀
    • 주제 : 하나님

    21. 하나님의 사랑 [요한일1서 4:10] 사랑은 여기 있으니 우리가 하나님을 사랑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사 우리 죄를 속하기 위하여 화목 제물로 그 아들을 보내셨음이라   22. 하나님은 긍휼 [시편 86:15] 그러나 주여 주는 긍휼히 여기시며 은혜를 베푸시며 노하기를 더디하시며 인자와 진실이 풍성하신 하나님이시오니   23. 하나님의 절대주권 [로마서 8:28]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의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태그 목록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